스킵네비게이션
하위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NICE Webzine

NICE 두런두런은 NICE GROUP에서 매달 발행하는 웹진입니다. '도란도란 모여서 이야기를 나누는 듯한 느낌을 살려 'NICE 두런두런'이 만들어 졌습니다'' NICE에서 일어나는 소식들, 임직원들이 전하는 이야기들, 외부의 전문가들이 직접쓴 여행, 우리말, 얼리어답터 등 다양한 스토리를 생생하게 전해 드립니다.

신간웹진

2017년 07월 웹진  "대지가 뒤끓는 대낮, 대청마루 뒤안 길은 여름 바람이 몰래지나가는 길, 뒷문 열어제치면 봇물 터지듯 쏟아지는 솔솔이 바람. 반질반질한 대청마루 바닥에 목침을 베고 누워 딴청을 부리시던 아버지. 매미소리 감상하며 소르르 여름을 즐기시던 우리 아버지" - 김용수, 그해 여름 아버지 PDF보기

2017년 6월 웹진

2017년 6월 웹진

"서로 닮았다는 점, 서로 오랜 기간 함께 살아왔다는 점은 공감의 메커니즘을 강화하는 요인이 된다. 공감의 단계에서 더 나아가 다른 사람과 진정한 관계를 맺을 때, 비로소 우리는 우리 자신을 관찰하고 이해하며 뭔가를 배워 나가게 된다 - 엘사 푼셋의 (인생은 단 한번의 여행이다) 중 "

PDF보기

2017년 5월 웹진

2017년 5월 웹진

"가족이 지니는 의미는 그냥 단순한 사랑이 아니라 지켜봐 주는 누군가가 거기 있다는 사실을 상대방에게 알려주는 것이라네. 가족 말고는 그 무엇도 그걸 줄 순 없어 - 미치 앨봄의 (모리와 함께 한 화요일) 중 "

PDF보기

2017년 4월 웹진

2017년 4월 웹진

'향 싼 종이에선 향기가 난다' 라는 말이 있습니다. 감추려고 해도 베어나는 것이 향기입니다. 우리 마음이 향기로우면 곁에 있는 사람도 그 향기로 향기로워 집니다. 평화와 사랑의 향기는 감추려고 해도 퍼져 나갑니다. - 김윤탁 에세이 - 꽃은 져도 향기를 남긴다.

PDF보기

2017년 3월 웹진

2017년 03월

"당신을 모두가 기다립니다 차가운 나는 이제 물러가요 화사한 당신이 채워 주세요 봄이란 그대, 따듯한 그대_커피소년, 겨울이 봄에게 중"

PDF보기

2017년 2월 웹진

2017년 2월 웹진

"눈 덮인 숲의 고요 속에서 너의 발걸음이 만드는 음악-오시프 만델스탐, 눈 덮인 숲의 고요 속에서"

PDF보기

2017년 1월 웹진

2017년 1월 웹진

"희망하는 기쁨. 새해 첫날이 주는 선물입니다. - 홍수희. 희망하는 기쁨 중"

PDF보기

2016년 12월 웹진

2016년 12월 웹진

"눈길은 고요하게 마음은 뜨겁게 아름다운 삶을, 오늘이 마지막인듯이 충실히 살다보면 첫새벽의 기쁨이 새해에도 항상 우리 길을 밝혀주겠지요? - 이해인 수녀, 송년엽서 중"

PDF보기

2016년 11월 웹진

2016.11

PDF보기

   이전페이지     1    2    3    4    5     다음페이지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길 바랍니다.

닫기